한국항만물류협회  >  항만물류소식  >  국내소식

 
 
 
  평택항 국내 3대 항만 육성에 2조3000억 투입
  운영자   2021-02-19    16:10:38
  
평택시가 평택항을 국내 3대 항만으로 도약시키겠다는 비전을 선포했다. 2030년까지 10년간 2조3000억원을 투입해 경쟁력 있는 항만으로 육성하겠다는 전략이다.

평택시는 지난 15일 평택항 홍보관에서 정장선 시장과 국・도・시의원, 지역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평택 서부지역을 새로운 대한민국 중심도시로 조성하는 비전을 담은 서부지역 뉴 프런티어 선언식 및 설명회를 개최했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그동안 상대적으로 소외됐던 평택 서부지역 발전을 위한 주요 정책들을 설명했으며, 2030년까지 서부지역을 21만 도시로의 성장 초석을 마련해 새로운 평택시의 중심으로 구축한다는 중장기 비전을 제시했다.

세부 전략으로 ▲국제 교류・교역 관문으로서 평택항 위상 제고 ▲미래 성장을 위한 첨단 신산업 육성 ▲탄소중립 기반 스마트 그린시티 조성 ▲글로벌 관광거점 조성 ▲미래 100년을 대비한 조화로운 도시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시민 행복 인프라 확충 등을 중점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평택시는 평택항을 정부, 경기도와 함께 세계적인 국제항만으로 조성할 계획이다. 2030년까지 2조3000억원을 투입, 교통인프라 확충과 함께 항만 배후단지 조성, 신국제여객터미널 개장, 포승-평택 철도 개설 등을 통해 국내 3위권의 경쟁력 있는 항만으로 육성한다는 목표다.

이와 함께 수소교통 복합기지 구축, 수소 융・복합단지를 추진해 수소거점도시로 조성하며, 친환경 자동차 연구・개발・튜닝 등과 함께 문화, 관광, 쇼핑 등 다기능 자동차 클러스터를 추진하고, 경기경제구역 포승BIX, 현덕지구 활성화와 산업구조 고도화를 통해 서부지역을 미래 첨단 신산업의 거점으로 육성하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평택항 배후단지 일대 공원 및 미세먼지 차단숲을 조성하는 등 미세먼지 대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는 한편, 평택호부터 한강까지 친환경 자전거길을 조성하고 진위 안성천 낚시금지구역 지정을 통해 하천 수질 개선을 추진할 예정이다.

정장선 시장은 “서부 지역을 다양한 여건변화 속에서 전략적으로 발전시켜 명실상부한 대한민국의 중심지로 만들기 위해 평택시의 사활을 걸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출처 : 코리아쉬핑가제트(2021. 2. 18)
 
현재 까지는 답글이 없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200자 이내로 글을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공백포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