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항만물류협회  >  항만물류소식  >  국내소식

 
 
 
  서산 대산항, 상반기 컨테이너 물동량 전년 대비 55% '상승'
  운영자   2020-07-29    16:12:00
  
서산시는 대산항 상반기 컨테이너 물동량이 56,178TEU로 잠정 집계되어 전년 동기(201936,206TEU) 대비 55% 상승했다고 7일 밝혔다.

월별 집계를 살펴보면 특히 5, 6월에 전년도의 2(20196,085TEU, 6,194TEU202012,896TEU, 13,182TEU)에 상당하는 물동량을 처리했다.

금년 1월부터 화물차 안전운임제 시행에 대비해 대산공단 기업 및 포워더(국제물류주선업체)와의 지속적인 회의를 통해 육상운임 경쟁력이 높은 대산항의 적극적인 이용을 당부해왔다.

화물차 안전운임제는 국토교통부에서 화물차주가 지급받는 최소한의 운임을 공표하는 제도다.

대산항의 물동량 증가로 대산항 컨테이너선사인 ‘SITC’에서는 56일부터 중국, 베트남만 서비스하던 정기항로를 람차방(태국), 자카르타(인도네시아)까지 확대해 운항하고 있다.

대산항 컨테이너선사 팬오션에서는 628일부터 700TEU급 컨테이너선박을 신규 투입해 대산~광양~부산~황푸~난샤~셔코우~샨토우~인천으로 이어지는 항로를 추가 개설했으며, 8월부터는 900~1,400TEU급 선박을 투입하여 호치민(베트남)까지 항로를 확대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맹정호 시장은 코로나19로 해운항만 산업이 어려운 상황에서도 대산항 화주 및 포워더와 지속적으로 노력한 결과 상반기 컨테이너 물동량이 전년 대비 증가했다하반기에도 물동량 증가를 통해 기업유치, 인입철도, 고속도로 등 연관 사업이 보다 탄력 받을 수 있도록 대산항 활성화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항만 이용 고객 만족도를 제고하고 대산항 유입 물량의 재이탈 방지를 위해 하반기 '서산 대산항 관계 기관·기업 초청 화물 유치 토론회', '인센티브지원 제도 개정' 등 항만 활성화 시책을 적극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출처 충남일보

 
현재 까지는 답글이 없습니다.........


이름 :
비밀번호 :
200자 이내로 글을 입력해주시기 바랍니다 !(공백포함)